[포항]2018 문화적 도시재생사업, 공모 선정

원도심 꿈틀로에 장소가치 기반의 문화활동 및 장소성 구축 사업 추진

기사등록 : 2018.03.22 (목) 08:40:16 최종편집 : 2018.03.22 (목) 08:40:16      

포항시가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포항문화예술창작지구 ‘꿈틀로’가 문화적 도시재생 우수모델로 새롭게 거듭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은 20일,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2018 문화적 도시재생 사업’ 에 포항시가 최종 대상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문화적 도시재생사업은 도시 공간을 문화적으로 활용해 침체된 도심과 공동체의 기능을 활성화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4개의 지자체를 시범으로 선정해 쇠퇴한 지역 내 유휴 다중공간의 문화적 활용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문화재생의 우수모델을 창출할 계획이다.

지난 3월 7일부터 9일까지 진행된 공모에는 총 19개의 지자체가 응모한 가운데 공간 활용의 가능성과 사업계획의 타당성, 추진체계의 적절성, 사업 효과성 등을 중심으로 진행된 심사를 통해 경북 포항시를 비롯해 충남 천안시, 전북 군산시, 부산 영도구 등 4곳이 최종 사업지로 선정됐다.

포항시는 중앙동 꿈틀로 일대를 대상으로 꿈틀 문화공작소 ‘철수와 목수’, 꿈틀 시민 Design Thingking 스쿨, 꿈틀 예술자판기, 꿈틀로 문화카페 ‘청포도 다방’ 조성 등 지역의 아이덴티티를 바탕으로 주민·시민과 예술가가 중심이 된 공유가치를 살린 차별적 프로그램과 원도심의 공간적 역사성과 의미를 더한 공간디자인 구축방안을 제시해 심사위원들로부터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포항시는 문화적 도시재생 사업지로 선정됨에 따라 국비 8천만원(지방비 별도)과 사업 추진 과정상에서의 맞춤형 컨설팅, 각 지역 사업담당자 간 연결망을 지원받는다.

포항시 장종용 문화예술과장은 “문화적 도시재생 사업을 통해 꿈틀로의 다양한 문화적 기반을 활용해 도시재생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 나갈 것”이며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관련 부처사업과도 적극적으로 연계해 “문화적 관점에서 지역의 도심문화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국립등대박물관
남유진
을지
도산초
포스코
포항
경주
미타사
3/4분기
구미
많이 본 뉴스
[구미]2018년 3/4분기“Smile왕..
[구미]“마음 톡톡”찾아가는..
[고령]2018 경상북도 건축문화..
[고령]2018 가을 여행주간 “낭..
[경북도청]경북도, 동북아 교류..
[경북도청]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북도청]어서와~ 청년 창농은..
[경북의회]경북도의회, 포항의..
[김천]제11회 아줌마 大축제,..
[울릉]슬로푸드, 가을밥상 시식..
[영양]찾아가는 종합민원서비스..
[포항]남구 일원 하수관로정비..
[영덕]의료봉사단, 영덕군 태풍..
[안동]호반나들이길 걷기 행사..
[상주]GAP(농산물 우수관리) 모..
[경북도청]취임 후 첫 축제시즌..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히말..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일본..
[의성]의성군이 청년의 꿈을 응..
[의성]2018 벼 농사 종합평가회..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