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논 경관 및 소득겸용 작목 개발 봄감자 파종 현장시연

호미곶 해맞이 명소 주변 벼 대체 감자, 메밀 재배 꽃, 소득 일거양득

기사등록 : 2018.03.22 (목) 08:44:07 최종편집 : 2018.03.22 (목) 08:44:07      

포항시는 논 타작물 재배과제 추진 등 우수 작부체계개발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21일 남구 호미곶면 강사리 현장에서 봄감자 파종시연회를 열었다.



호미곶 지역은 중만생종 벼 출수기인 8월 중순 잦은 태풍으로 어려움이 있어 우수한 기술개발이 요구되는 지역으로, 이미 노지고추와 시금치 이모작 재배 기술을 개발해 실시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일손이 부족한 농촌 인력을 대체할 수 있는 기계화와 동해안 청정 지역 이미지를 활용하는 경관 겸용 소득작물 재배 사업을 추진하고자 논 5ha에 1모작 봄감자와 2모작 메밀을 시범 재배한다.

이날 파종시연회에서는 농업인과 관계자가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봄감자를 파종을 시연했다. 감자는 저온에 비교적 강하고 연중재배 가능과 함께 파종 60〜70일후에 꽃이 피는 특성은 초여름 관광객 볼거리를 제공하며, 6월중 하순수확이 가능하며 소득은 감자는 벼의 2.5배 수준이다.

한편, 포항시는 강원도 평창군과 긴밀한 협조를 받아 5ha에 파종할 종자 3.5톤과 메밀 종자 350kg를 안전하게 확보했으며, 내년 1월부터 시행되는 농약허용물질관리제도(PLS)시행에 대비 감자에 고시된 농약만을 시범사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농약도 철저한 검증을 거쳐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감자꽃과 메밀꽃이 피는 해맞이 마을조성과 감자 수확, 현장 감자 굽기 체험과 타박한 맛, 칼라감자 등 다양한 기능성 품종 재배를 통한 관광상품 감자적합품종을 선발할 계획”이라며 “건강시대 소비 트렌드에 적합한 벼 대체와 관광지 경관겸용 소득작목 재배에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국립등대박물관
남유진
을지
도산초
포스코
포항
경주
미타사
3/4분기
구미
많이 본 뉴스
[구미]2018년 3/4분기“Smile왕..
[구미]“마음 톡톡”찾아가는..
[고령]2018 경상북도 건축문화..
[고령]2018 가을 여행주간 “낭..
[경북도청]경북도, 동북아 교류..
[경북도청]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북도청]어서와~ 청년 창농은..
[경북의회]경북도의회, 포항의..
[김천]제11회 아줌마 大축제,..
[울릉]슬로푸드, 가을밥상 시식..
[영양]찾아가는 종합민원서비스..
[포항]남구 일원 하수관로정비..
[영덕]의료봉사단, 영덕군 태풍..
[안동]호반나들이길 걷기 행사..
[상주]GAP(농산물 우수관리) 모..
[경북도청]취임 후 첫 축제시즌..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히말..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일본..
[의성]의성군이 청년의 꿈을 응..
[의성]2018 벼 농사 종합평가회..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