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수산물 건조분야 외국인 계절근로 추진

어촌 일손 부족 해소 위해 국내 체류중인 F-1, E-9 등록 외국인 투입

기사등록 : 2020.10.14 (수) 11:35:53 최종편집 : 2020.10.14 (수) 11:35:53      

포항시는 포항 대표 특산물인 과메기·오징어의 건조철을 맞이하여 어촌 일손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법무부에서 한시적으로 허용한 방문동거(F-1) 등록 외국인과 국내 체류기간이 만료된 비전문취업(E-9) 등록 외국인을 투입한다.



그동안 포항시는 2017년부터 매년 과메기 생산시기에 관내 다문화가족의 해외 친·인척을 초청하여 노동력 확보 및 어촌의 인력난을 해소하고 이주여성의 가족상봉을 통한 행복나눔을 실현하였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항공편 운항 중단, 출입국 제한,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예방을 위한 자가격리시설 내 격리(14일) 및 비용(140만원) 부담, 계절근로 활동 종료 직후 출신국으로의 신속한 귀국을 보증하는 송출국 중앙정부의 공한(보증서) 제출 등의 사유로 외국인 계절근로자 입국이 어려운 상황이 되었다.

이에 포항시는 코로나19로 막힌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대신 어촌의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발빠르게 법무부에서 한시적으로 허용한 국내 방문 동거(F-1) 체류자격 외국인과 국내 체류기간이 만료된 비전문취업(E-9) 등록 외국인을 8월부터 신청 접수받아 총 90명( F-1 78명, E-9 12명)을 최종 모집하였다.

이들은 앞으로 체류자격 외 활동 허가를 받아 10월 31일부터 90~150일간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를 받고 수산물 건조(과메기, 건오징어 생산) 어가에 고용되며 모든 계절근로자에게는 숙식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포항시 정종용 수산진흥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이 어려워 수산물 건조 분야에 일손 부족으로 어가에서 걱정이 많았는데 법무부에서 방문 동거 및 비전문취업 등록 외국인의 한시적으로 계절근로를 허용하여 어촌의 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
혲轅붋꺜
??
癲ヂ
3/4분기
포항
구미
많이 본 뉴스
[문경]문경오미자 호흡기염증..
[구미]통일염원 2020 구미배 전..
[의성]안계전통시장 브랜드 대..
[경북도청]이 도지사, 영주댐..
[상주]제13회 전국 국악 경연대..
[의성]노인여가복지시설 운영..
[의성]초보 귀농인‘기초영농기..
[김천]생명존중 홍보 캠페인 실..
[구미]구미藝(예)갤러리, 탁유..
[경북의회]이춘우 도의원, “경..
[안동]경북북부보훈지청 태풍..
[경주]동경주청년회의소‘찾아..
[경북도청]어린이급식관리센터..
[고령]제25차 가야문화권협의회..
[영덕]영덕예맥회 제38회 정기..
[청도]지방세 체납액 고강도 징..
[경주]여성농업인 농업기계 안..
[문경]문경중앙시장, 상인교육..
[울진]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경북의회]경상북도교육청 독도..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