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경북도, 통합신공항 시대 대비 환동해 발전 전략 모색 !

기사등록 : 2020.09.24 (목) 09:35:58 최종편집 : 2020.09.24 (목) 09:35:58      

경상북도는 22일 동부청사에서 산업계 대표, 대학교수, 연구원 등 15명으로 구성된 경상북도 동해안발전분과 정책자문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경상북도 정책자문위원회는 민선 7기 도정 핵심정책에 대한 자문과 현장 소통을 추진하기 위해 10개 분과를 구성하여 경북도정의 신규 시책 개발과 미래발전가능성을 모색하고 있으며,

동해안발전분과(위원장 : 도형기 교수)는 동해안정책, 에너지, 원자력, 해양수산, 항만․물류, 해양레저관광, 독도 관련 시책에 대한 자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2020년 주요성과와 향후계획 보고, 2030 지속가능한 동해안 발전방향, 정책자문 및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회의에 참석한 위원들은 동해안의 새로운 길을 열어주는 통합신공항과 연계해 지속가능한 동해안 발전방향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가지며 동해안의 새로운 소득기회 창출을 위해 △에너지․해양자원의 성장 동력화, △글로벌 新관광허브 구축, △지역산업 고도화 및 미래 성장산업 육성, △환동해권 소통 연계 인프라 확충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 했다.

이날 분과위원회 위원장인 한동대 도형기 교수는 󰡒통합신공항은 포항 영일만항을 중심으로 공항+항만+철도 Tri-Port(트라이포트)복합물류체계 구축 실현을 통해 동해안시대를 열어 세계를 향하는 계기가 될것󰡓이라면서, “이를 현재 변경 추진중인 2030 동해안권 발전종합계획변경에 반영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남일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경북 동해안은 아름다운 자연경관, 청정바다, 풍부한 수산자원을 보유하고 있어 체류형 해양힐링 공간, 537㎞ 동해안에 글로벌 관광 허브 구축, 체험형 휴양관광 벨트조성 등 통합신공항시대에 경북 동해안이 새로운 성공모델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
혶혙筌왖
??
혲轅붋꺜
癲ヂ
3/4분기
포항
많이 본 뉴스
[경북도청]이 도지사, 영주댐..
[의성]노인여가복지시설 운영..
[의성]초보 귀농인‘기초영농기..
[의성]안계전통시장 브랜드 대..
[안동]옥동, 마을복지계획 추진..
[경주]동경주청년회의소‘찾아..
[경북교육]구미인덕초, 드론과..
[영천]국악과 함께 하는 가을밤..
[경주]늘 푸른 요양병원 코호트..
[예천]2020년도 예천군민상 및..
[안동]경북북부보훈지청 태풍..
[안동]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
[영주]첨단베어링 국가산단 신..
[경북도청]어린이급식관리센터..
[경북도청]10월 문화의 달, 온..
[경북도청]경북 농촌체험휴양마..
[경북의회]경북도의회 예결특위..
[경주]경주시체육회, 코로나19..
[경북의회]우리땅 독도는 독도..
[상주]계림동, 위기 가구 생계..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