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양북면 명칭변경추진위원회, 주민 전체 대상 변경 여부 설문조사 실시

경주시 양북면 새 명칭, 주민에게 묻는다

기사등록 : 2020.09.29 (화) 10:16:55 최종편집 : 2020.09.29 (화) 10:16:55      

고즈넉한 동해안, 상서로운 기운의 댕바위(대왕암)가 1,300년 넘는 세월동안 육지를 바라보고 있다.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천 년 전 용이 된 왕이 나라를 지키고자 휘둘러보던 물길로 감싼 발자국이 감은사 굳건한 두 석탑으로 향한다. 청정한 바다와 깊은 산, 찬란한 문화유산이 함께 하는 이곳은 바로 경주시 양북면이다.



통일신라의 호국정신을 품고 있는 양북면은 면적이 120㎢가 넘어 산내면, 내남면 다음으로 경주에서 가장 넓다. 원래는 조선시대부터 감포, 양남과 함께 동해면으로 불리다가 일제강점기에 몇 차례 행정구역 개편을 거치며 양남면에 대응하는 양북면이라는 이름을 얻게 됐다. 그로부터 106년간 양북면은 역사 깊은 감포항과 몇 년 전부터 바다의 꽃 주상절리로 주목받는 양남면 사이에서 그 존재감이 뚜렷하게 드러나지 못했다. 심지어 문무대왕릉이 양북면에 있다는 사실조차 잘 알려지지 않았다.

올 초 경주시는 행정구역 명칭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단순 방향성의 의미를 내포하고 있고 전국 지자체 여러 곳에서 중복된 명칭인 산내면, 서면, 강동면, 천북면과 일제강점기 행정구역 개편으로 이름이 바뀐 양북면, 양남면 등을 대상으로 명칭변경 사전수요 조사를 실시한 결과 양북면이 제일 먼저 명칭변경 검토를 요청했다.

그 배경에는 문무대왕 성역화, 동해안 해파랑길 구간 연결, 토함산 수목경관숲 조성 등 지역자원을 활용한 대규모 사업이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는 점과, 지역의 역사·문화적 정체성을 회복하고 유·무형의 유산을 지역 성장에 적극 활용해 명칭 변경을 통한 시너지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역동적 비전이 존재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에 양북면에서는 지난 10일 이장, 자생단체장, 전 시의원 등 32명의 주민대표로 구성된 명칭변경추진위원회(위원장 이판보)를 발족했고, 명칭 변경이라는 사안에 대해 최대한의 주민여론을 수렴하기 위해 전체 세대를 대상으로 주민설문조사를 실시하기로 의결했다.

설문조사는 25일부터 10월 12일까지 진행되며 명칭변경추진위원회 위원들이 직접 설문지를 각 리별로 배포하고 수합과 결과 분석은 경주시 행정구역 명칭 변경 연구용역기관인 (사)지역개발연구원에서 진행한다.

본 설문조사에는 명칭 변경에 대한 찬반 여부와 그 이유, 만약 변경한다면 어떤 이름이 좋을지에 대한 공모 내용도 포함됐다.

경주시는 양북면 명칭 변경을 포스트코로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로컬투어리즘의 활성화와 함께 새로운 주민주도형 패러다임을 써내려가는 고무적인 현상으로 보고 앞으로도 양북면이 새 이름을 찾아가는 여정에 행정력을 적극 보탤 예정이다.

기사등록 : 경북연합방송 /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
?
혲轅붋꺜
癲ヂ
3/4분기
포항
구미
많이 본 뉴스
[문경]문경오미자 호흡기염증..
[의성]초보 귀농인‘기초영농기..
[의성]안계전통시장 브랜드 대..
[경북도청]이 도지사, 영주댐..
[경북의회]경상북도교육청 독도..
[의성]노인여가복지시설 운영..
[김천]생명존중 홍보 캠페인 실..
[구미]구미藝(예)갤러리, 탁유..
[경북의회]이춘우 도의원, “경..
[안동]경북북부보훈지청 태풍..
[안동]옥동, 마을복지계획 추진..
[경주]동경주청년회의소‘찾아..
[경북도청]어린이급식관리센터..
[고령]제25차 가야문화권협의회..
[영덕]영덕예맥회 제38회 정기..
[청도]지방세 체납액 고강도 징..
[경주]여성농업인 농업기계 안..
[문경]문경중앙시장, 상인교육..
[울진]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경북도청]세계화시대! 다문화..
포토 뉴스